티스토리 뷰

 

 

 

 

마일즈의 나이 30. 그레고르 황제는 약혼을,

사이먼 아저씨는 은퇴를 합니다.

약혼과 은퇴라… 그래요 이제 세대가 바뀝니다.

 

전작인 <미러 댄스> 마무리이기도 하고요.

죽음으로 통합된 2개의 영혼 어떤쪽이 마일즈인지는 확실합니다. 덕분에 엘리 퀸을 떠나보내지만 그게 인생이죠.

 

성장한다는 것은 성장한다는 겁니다.

 

그점에 있어서 부졸드 여사의 보르코시건 시리즈는 가볍지만 자신있게, 조심스럽지만 확실하게 성장이란 무엇인지를 보여줍니다. 좋은 소설이에요.

르귄여사의 젠채하는 우아함도 좋지만 아이에게 권하기는 보르코시건 시리즈가 좋겠습니다.

 

~ 끝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시리즈.

 

 

 

 

 

 

 

 

 

 

 

 

 

 

마일즈 보르코시건 : 메모리 - 8점
로이스 맥마스터 부졸드 지음, 이지연 옮김/씨앗을뿌리는사람
댓글
댓글쓰기 폼